편집 : 2024.6.18 화 15:06
하우시스, 재개발
> 뉴스 > 분양
     
대우건설, 「평택 푸르지오 센터파인」 2월 분양
지하 2층~지상 29층, 8개 동, 851가구 규모, 전용 74·84·122㎡ 타입 구성
2024년 02월 06일 (화) 09:17:24 편집국 bds1716@daum.net

대우건설(대표이사 백정완)2월 말 평택 화양지구 9-2블록에서 평택 푸르지오 센터파인의 분양을 시작한다. 이 단지는 지하 2~지상 29, 8개동, 851가구 규모다.

타입별 분양 세대는 74A 99세대 74B 100세대 84A 431세대 84B 110세대 84C 103세대 122A 4세대 122B 2세대로 구성되어 있다.

  서평택 지역의 중심 화양지구에서도 최중심 입지 갖춰... 교육, 교통, 일자리 등 우수

평택 푸르지오 센터파인이 들어서는 평택은 탄탄한 자족기능과 다수의 개발호재에 인구가 꾸준히 증가하면서 신규 분양 단지의 조기 계약이 완료되는 등 부동산 시장이 양호한 분위기를 보이고 있다. 특히 화양지구는 현재 진행 중인 평택 내 민간개발 택지지구 중 가장 큰 규모로 조성되고 있다.

향후 주거와 행정, 교통, 산업 기능을 수행하며 인근의 현화지구, 송담지구 그리고 안중역세권(추진중)까지 이어지는 서평택 지역의 주거 중심지로서 높은 가치를 인정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뿐만 아니라 지난 125일 정부가 GTX-C노선을 평택 및 아산까지 연장하는 방안을 발표하면서 평택 부동산 시장에 긍정적인 신호가 나타나고 있다.

특히 현재 건설 중인 평택선을 통해 평택역과 안중역이 연결되면 화양지구 및 평택 서부 부동산 시장에도 긍정적인 영향이 예상된다.

화성 향남 부근에서 경부고속선과 직결이 추진되고 있는 서해선복선전철 안중역이 올해 개통 예정으로 서울을 비롯해 경기남부와 충남 지역까지 접근성이 크게 개선 될 것으로 예상돼 향후 더 큰 미래가치까지 기대할 수 있다.

평택 화양지구의 우수한 직주근접성도 단지의 가치를 높이는 요소다. 단지 서측으로 차량 약 15분 거리에 평택항이 위치해 있으며 이 외에도 경기경제자유구역 평택포승(BIX)·현덕지구, 아산국가산업단지 원정·포승지구, 포승2일반산업단지 등 대규모 산업단지가 평택항 인근으로 밀집해 있어 평택 화양지구는 서해안 대규모 산업단지의 핵심 배후주거지로 주목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수요 선호도 높은 푸르지오 브랜드 파워, 대우건설만의 다양한 특화 설계 적용 예정

이번에 공급하는 평택 푸르지오 센터파인은 평택 화양지구 내에서도 최중심 입지일 뿐만 아니라 푸르지오의 브랜드 파워로도 주목받고 있다. 대우건설 푸르지오는 지난 2019년 브랜드를 리뉴얼한 이후 지난해 푸르지오 에디션 2023’을 새롭게 발표하며 상품과 주거서비스를 업그레이드 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평택 푸르지오 센터파인 역시 2024년 신상품과 다양한 특화 설계가 적용된다. 특히 문주디자인 등 외관에 푸르지오의 브리티쉬그린 색상을 사용해 푸르지오만의 상징성을 나타냈다.

또한 수요가 높은 중소형 평형은 4bay구조로 설계되어 수납 및 드레스룸으로의 공간 활용이 용이하다. 122타입의 펜트하우스는 3개의 테라스로 야외공간이 확보되어 상품성이 증대됐다.

뿐만 아니라 드레스룸의 습도를 자동으로 조절해주는 천정형 제습기가 설치됐고 실별로 온도를 자유롭게 설정하고 에너지 낭비를 줄여주는 실별 온도 제어시스템도 적용됐다.

Greenery Cafe, Greenery Studio 등의 커뮤니티 시설을 통해 입주민들은 독서실, 스터디룸 등의 교육, 문화를 누릴 수 있으며 피트니스클럽, 골프클럽 등을 통해 체력을 단련할 수 있도록 독립적인 공간이 마련됐다.

분양 관계자는 서평택의 중심으로 평가 받는 화양지구에서도 최적의 입지를 갖춘 단지로서 푸르지오 브랜드 프리미엄까지 더해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공급 가뭄 속 화양지구 최고의 아파트를 선점하기 위한 경쟁이 치열할 것으로 예상되며, 향후 평택 푸르지오 센터파인은 화양지구 뿐 아니라 평택에서 최고의 아파트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평택 푸르지오 센터파인의 견본주택은 평택시 안중읍 현화리 651-109번지(홈플러스 평택안중점 인근)에 들어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