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3.12.8 금 23:50
하우시스, 재개발
> 뉴스 > 분양
     
대우건설, 용인 은화삼지구에 푸르지오 타운 만든다
반도체 클러스터 호재, 명품 골세권 3724세대 대단지
2023년 09월 19일 (화) 08:54:20 편집국 bds@dailybds.com

대우건설(대표이사 백정완)이 경기 용인시 처인구 남동 산 126-13번지에 추진중인 은화삼지구공통주택 사업에 시공사로 참여한다.

은화삼지구는 지구단위구역 내 공동주택 3개블럭(A1, A2, A3)과 기반시설 용지, 근린생활시설로 계획되어 있으며, 올해 5월 건축심의, 8월에는 사업승인까지 완료되며 인허가 절차를 끝냈다.

은화삼지구는 지하 4~지상 28, 30개동, 3,724세대 규모로 연내 분양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전용면적별로는 59A 93559B 540세대 84A 1,288세대 84B 725세대 84C 231세대 130A 5세대 등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평형 위주다.

  삼성SK 용인에 첨단 반도체 클러스 조성 등 대규모 투자미래가치 풍부

올해초 정부가 발표한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조성 계획에 용인 부동산 시장이 들썩이고 있다. 삼성전자는 2042년까지 300조원 이상을 투자해 경기 용인에 조성하는 반도체 클러스터에 첨단 반도체 제조공장을 5곳 확보할 예정이다.

이곳에 국내 소부장 업체와 팹릿, 연구소를 아우르는 반도체 밸류체인을 조성한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SK하이닉스는 올해 1,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에 122조원을 투자해 반도체 공장을 건설한다고 발표했다.

이 공장은 2027년 완공을 목표로 하며, 17000여명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전망된다. 업계에서는 용인 시스템반도체 국가산단 조성으로 700조원 규모의 직간접 생산유발효과와 160만명의 고용 유발 효과를 예상하고 있다.

이와 같이 글로벌 반도체 시장을 이끄는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정부의 계획에 동참하기로 하면서 용인은 향후 부동산 시장의 태풍의 눈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은화삼지구가 위치한 용인시 처인구 남동은 45번 국도, 영동고속도로,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 등 우수한 광역교통망을 갖추고 있으며, 용인 역북, 고림지구와 생활권을 공유해 CGV, 이마트 등 접근이 용이하다. 또한, 지구내 도보로 통학이 가능한 초등학교와 중학교를 설립예정이다.

푸르지오 EDITION 2023상품 도입차별화된 주거 상품으로 승부수

대우건설은 2021년부터 푸르지오 에디션이라는 상품 전략을 발표하고 있는데, 은화삼지구에는 올해 발표한푸르지오 에디션 2023에 담긴 신규 상품들이 적용된다.

경계를 허물고 자연을 품은 배치를 반영한 설계, 2020년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한 단지 측벽 ‘British Green Wall’의 새로워진 디자인, 삶의 질을 높이는 수납시스템과 세련된 공간을 연출하는 푸르지오만의 옵션 상품인 라이프업’, 분양에서부터 입주 후까지 전반의 토탈케어 서비스인 프러스(PRUS+)’ 등을 선보인다.

대우건설은 사업부지 3개 블럭을 연계한 넓은 대지면적에 법정 면적을 상회하는 대규모 조경공간을 만들 계획이다. 조경 컨셉은 문화와 소통의 관문이라는 의미를 담은 ‘The Green Gate’로 힐링포레스트, 아쿠아가든, 플라워가든 등 리조트급 특급 조경을 선보일 예정이다.

모든 세대는 채광통풍에 유리한 남향으로 설계됐다. 또한, 1블록의 경우 일부 세대는 사계절 경관이 수려하기로 유명한 은화삼CC를 조망하는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다.

입주민의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커뮤니티 시설도 조성된다. 피트니스클럽, 실내 다목적체육관과 같이 입주민 건강을 위한 공간과 어린이집, 돌봄센터 등 자녀를 위한 공간들이 마련된다.

또 단지 지하에는 세대당 1.4대의 넉넉한 주차공간이 들어서며 지하주차장에는 전기차를 충전할 수 있는 충전 설비가 조성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은화삼지구는 지하 4~지상 28층 총 3,724가구를 조성하는 대규모 개발사업으로, 향후 도래할 반도체 르네상스 시대의 직간접적인 수혜지역이 될 것이라며, 여기에푸르지오 에디션 2023의 차별화된 상품들을 선보이는 만큼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