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8.5 금 11:54
하우시스, 재개발
> 뉴스 > 뉴스
     
대우건설, 베트남 하노이 복합개발사업 투자계약 체결
2022년 01월 28일 (금) 10:56:25 편집국 bds@dailybds.com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220126_베트남 하노이 복합개발사업 투자계약식.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438pixel, 세로 1625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2년 01월 27일 오후 11:37 카메라 제조 업체 : Canon 카메라 모델 : Canon EOS-1D X Mark II 프로그램 이름 : Adobe Photoshop CS5.1 Windows F-스톱 : 5.0 노출 시간 : 1/160초 IOS 감도 : 1000 색 대표 : sRGB 노출 모드 : 수동 프로그램 노출 : 메뉴얼 노출 제어 모드 측광 모드 : 평가 측광 플래시 모드 : 플래시 끔 EXIF 버전 : 0230
<사진설명 대우건설 한승 신사업추진실장(왼쪽에서 4번째)이 공동 투자사 관계자들과 함께 투자 계약서를 들고 있다
 
대우건설이 지난 26일 국내 투자자들과 함께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Starlake City)에 위치한 H1HH1블록 개발을 위한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
 
이날 계약식에는 대우건설 한승 신사업추진실장을 비롯해 교보증권 한정수 이사유진투자증권 김관석 상무, JR투자운용 원동희 실장알스퀘어 윤여신 부사장, OTD코퍼레이션 사공훈 대표삼구아이앤씨 전승환 상무우미글로벌 강민석 부장 등 총 8개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H1HH1블록은 대우건설이 디벨로퍼로 총괄 기획해 조성 중인 스타레이크시티 신도시 내에 있는 복합개발사업 용지다대우건설은 이 용지를 개발해 지하2~지상23아파트 2개동(228가구)과 오피스 1개동 및 상가시설을 건설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총 사업비 18550만 달러(한화 약 2,220억원규모로 한국에 설립된 펀드(모회사)에서 싱가포르 SPC(자회사)에 출자해 베트남 현지 시행법인(손자회사)을 설립해 시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대우건설은 펀드 투자뿐만 아니라 시공에도 참여해 시행과 시공을 병행한다.
 
대우건설이 스타레이크시티 사업에서 직접 시행에 참여하는 건 이번이 두 번째다대우건설은 2020년 B3CC1블록에서 KDB산업은행, KB증권 등 국내 금융기관 6곳과 함께 공동 출자한 펀드를 조성했으며 호텔서비스레지던스오피스리테일 등 복합 빌딩을 건설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다
 
해당 사업은 지난해 11월 기초설계(BD, Basic Design)승인을 받았으며올해 상반기 내 착공을 목표로 인허가를 진행 중이다.  대우건설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H1HH1블록 사업은 이익을 증대시키고 리스크를 최소화하기 위해 부동산 개발과 운영에 특화된 투자자들로 펀드를 구성했다
 
토지매매부터 사업인허가자금조달펀드운용시공임대운영까지 개발사업 분야의 전문성을 갖춘 투자자들이 참여했으며펀드는 총 4000만 달러(한화 약 479규모다.   
 
 금융주간사는 교보증권·유진투자증권이 맡았으며, JR투자운용이 펀드운용사로 참여한다이 외에도 알스퀘어(오피스 임대 및 자산관리), OTD코퍼레이션(상가 임대 및 MD), 삼구아이앤씨(시설관리), 우미글로벌 등이 펀드에 참여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사업은 국내 건설사가 자체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개발사업 전 과정을 기획한 대표적인 한국형 신도시 수출 사례”라며“이번 H1HH1블록 사업은 다양한 분야의 투자자 참여로 국내 기업들의 베트남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기존 사업과의 시너지 효과와 지속적인 투자 확대로 안정적인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밸류 체인(Value Chain)을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 일간부동산(http://www.dailybd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일간부동산  |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종로63가길 연남빌딩 4~5층  |  대표번호 : 02-743-6200  |  팩스 : 02-743-7733
발행인·편집인 : 최완섭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진석  
Copyright 2006 일간부동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ds@dailybds.com